전주대학교

. . .

전주대소식

전주대소식 게시글의 상세 화면
박물관, 길 위의 인문학 프로그램, ‘인문학적 소양 키워’
작성일: 2019-10-08 조회수: 171 작성자: 대외협력홍보실
첨부 : 전주대, 길 위의 인문학 프로그램, ‘인문학적 소양 키워’2.jpg 파일의 QR Code 전주대, 길 위의 인문학 프로그램, ‘인문학적 소양 키워’2.jpg  전주대, 길 위의 인문학 프로그램, ‘인문학적 소양 키워’2.jpg

전주대, 길 위의 인문학 프로그램, 인문학적 소양 키워

- 최근 6개월간 전북도내 청소년 1,000여 명 참여, 전통문화와 역사 체험-

 

전주대학교 박물관이 시행하는 2019 박물관 길 위의 인문학 유물 속 소원을 찾아서’, ‘조선에서 온 편지’, ‘고고학 체험 교실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도내 청소년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2019 박물관 길 위의 인문학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박물관협회가 지원하는 사업으로 전주대는 2014년부터 6년 연속 선정되어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지난 4월부터 9월까지 도내 청소년 1,000여 명이 전주대학교 박물관을 방문하여 우리나라 전통문화와 역사를 체험했다. 특히, 지난달에는 전주동북초, 전주서중, 전주온빛중학교 등 초·중학생들이 참여하여 전통문양 에코백, 인장 만들기, 민화 부채 만들기 체험과 더불어 박물관과 학예사의 역할에 대하여 알아보는 시간을 가졌다.


전주대학교 박물관 박현수 학예연구실장은 박물관 소장품과 인문학을 연계한 교육을 통해 청소년들에게 박물관과 인문학의 흥미를 높이고, 박물관의 기능, 학예사의 역할까지 체험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번 교육 프로그램은 오는 11월까지 유물 속 소원을 찾아서조선에서 온 편지등 도내 청소년을 대상으로 다양한 역사 체험 프로그램을 진행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