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메뉴 닫기
 
닫기

전주대학교 산학협력단

Glocal University의 실현, 전주대학교 산학협력단이 함께 합니다.

  • home
  • 커뮤니티
  • JJ NEWS

JJ NEWS

탄소나노신소재공학과 김병주 교수, “활성탄소섬유 기술지원 기반구축” 사업 수행

  • 조회수 20
  • 작성자 연구관리팀
  • 등록일 2022-07-25


탄소나노신소재공학과 김병주 교수,

“활성탄소섬유 기술지원 기반구축” 사업 수행



전주대학교는 최근 탄소나노신소재공학과 김병주 교수와 연구팀이 2022년도 산업통상자원부 주관 스마트특성화 기반구축 공모사업에「활성탄소섬유* 기술지원 기반구축 사업」을 응모하여 최종 선정되어 사업을 수행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 활성탄소섬유: 천연 및 고분자 섬유를 고온에서 열처리하여 섬유 표면 및 내부에 미세한 기공을 발달시킨 섬유로 흡착성능이 우수하여 각종 환경 필터 및 에너지 저장 전극으로 활용되는 첨단소재


사업 주관인 ECO융합섬유연구원은 양산기술지원을 위한 인프라를 구축하며, 전주대는 참여기관으로 활성탄소섬유 분석·평가 지원을 위한 핵심 설비를 구축하게 된다. 올해부터 3년간 총 143억 원이 투입되며, 전주대학교는 이 중 30억 원의 사업비를 전문 장비 구축에 투입할 예정이다.


이 사업을 통해 기존 전북도 내 탄소 산업 인프라와 연계를 할 수 있어, 관련 기업을 적극적으로 견인할 수 있으며, 특히 환경 필터, 에너지 저장 디바이스, 친환경 건자재, 바이오, 및 자동차부품 분야의 기업 역량 강화 및 전문인력 양성에 기여가 가능하다.


탄소나노신소재공학과 김병주 교수는 “전북은 탄소 산업 육성을 위해 힘을 쏟아 왔지만, 그 대부분이 미래지향적인 탄소섬유였다. 활성탄소섬유는 6대 탄소 소재 중 가장 성숙 산업에 속하며 동시에 미래먹거리인 환경과 에너지 분야의 핵심 소재로서 최고의 부가가치를 가진다. 이번 사업이 향후 전북 활성탄소 기업의 역량 강화 및 고용 창출로 이어지는 교두보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전주대 탄소나노신소재공학과는 전국 최고의 탄소소재부품 전문 학부로서 이 사업 외에도 과기부, 산업부, 및 국방부 탄소소재부품 사업을 수행해왔다. 이 사업을 시작으로 더 차별화된 활성탄소 산학연 네트워크의 메카로 자리매김하고자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