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ONJU UNIVERSITY

통합검색
모바일 메뉴 닫기

커뮤니티

서브비주얼

전주대 소식

기계자동차공학과 김홍건 교수, ‘중소기업 인력양성’ 중기부 장관상 수상

  • 등록일 : 2020-02-12
  • 조회수 : 456
  • 작성자 : 대외협력홍보실

 전주대 김홍건 교수, ‘중소기업 인력양성’ 중기부 장관상 수상.jpg


전주대 김홍건 교수, 중소기업 인력양성중기부 장관상 수상

 

전주대 기계자동차공학과 김홍건 교수(총괄책임자)가 지난 6일부터 7일까지 부산 웨스틴조선호텔에서 열린 ‘2019년도 중소기업 인력양성 대학 사업 성과보고회에서 산학협력을 통한 중소기업 인력양성 및 국가 경제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중소벤처기업부장관상을 수상했다.

 

김 교수는 중소기업과 연계하여 신재생에너지, 탄소소재 및 첨단부품소재 등의 분야에서 산학연구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중소기업 계약학과(·박사 과정)를 유치, 운영하는 등 중소기업 발전에 기여해 왔다.

 

특히, 김 교수는 탄소 전열와이어 및 센서, 에너지 저장용 탄소물질 개발 등 활발한 연구를 진행해오며, 27편의 SCI급 국제논문, 40편의 국내논문, 2개의 특허등록 등의 우수한 연구성과를 도출, 중소기업 기술 향상과 신소재 실용화를 견인했다.

 

, 2010년과 2015년에 각각 중소기업 계약학과인 탄소나노부품소재공학과(석사과정)와 탄소융합공학과(박사과정)를 유치하여 기업의 수요에 맞는 교과목 개발과 문제해결형 프로젝트 및 실습 위주의 교육과정 운영으로 중소기업의 기술혁신과 매출 증대, 인력양성에 기여했다.

 

이런 이유로 전주대가 운영하는 중소기업 계약학과의 수요는 꾸준히 증가하여 현재까지 석사 116, 박사 6명을 배출하였으며, 석사 11, 박사 21명이 수료, 석사 32, 박사 19명이 재학 중이다.

 

전주대 김홍건 교수는 기업의 애로사항을 파악하고 이를 탄소분야 R&D 전문지식으로 해결하는 프로젝트 기반 교과목 운영을 통해서 중소기업 우수 인력양성과 기술지원, 매출 증대 등 많은 성과를 창출했다.”라며, “중소기업과 대학이 기술력을 제고하고 상생·연대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다양한 활동을 진행하며 탄소산업의 원천기술 개발뿐 아니라 실용화·상품화에도 기술혁신을 기하여 국가경쟁력 향상에 일익을 담당하고자 한다.”라고 말했다

위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

사용자 만족도 평가